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외교부, 외교장관은 중동 정세 최악 상황 대비 화상회의

기사승인 2020.01.09  04:42:07

공유
default_news_ad1

외교부, 외교장관은 중동 정세 최악 상황 대비 화상회의
중동에 이란의 이라크 내 미군기지 미사일 공격과 관련해 외교부가 최악의 상황까지 고려한 시나리오별 대응 방안을 점검했습니다.강경화 외교부 장관은 오늘 오후 이란과 이라크, 이스라엘에 있는 대사들과 긴급 화상회의를 갖고 현지 정세를 보고받았습니다.
조세영 1차관은 중동정세 대책반 회의를 열고 본부와 현지 공관 간의 24시간 긴급 대응체계를 점검했습니다.이상진 재외동포영사실장은 요르단 암만으로 파견돼, 중동지역 사건사고 담당 영사회의를 개최할 예정입니다.
강 장관은 중동지역 긴장이 고조되고 있는 만큼, 최악의 상황에도 대비하면서 우리 국민과 기업의 안전 확보를 위해 대응 체제를 구축하라고 당부했습니다.
외교부는 또, 이란 일부 지역의 여행경보를 상향 조정하고, 재외국민보호 관련 위기경보를 주의 단계로 발령했습니다.

이상국 Ecohk3579@daum.net

<저작권자 © 에코환경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hot_S1N1
set_hot_S1N4
set_hot_S1N10
set_hot_S1N11
set_hot_S1N12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