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미국,국방 "북한과 오늘 밤에라도 싸워 이길 준비돼 있다"

기사승인 2019.12.21  08:47:05

공유
default_news_ad1

미국,국방 "북한과 오늘 밤에라도 싸워 이길 준비돼 있다"

미국 마크 에스퍼 미 국방장관이 북한과 오늘이라도 싸워 이길 준비가 돼 있다며 북한의 도발 위협에 강력한 군사적 경고를 보냈다.

20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에스퍼 장관은 이날 국방부에서 마크 밀리 미 합참의장과 공동 기자회견을 열고 "우리는 필요하다면 오늘 밤 싸우고 이길 수 있을 정도로 고도의 대비 태세를 갖췄다고 확신한다"며 "나는 자신이 있다"고 강조했다.

미국 에스퍼 장관은 그러면서도 "우리는 북한과의 (비핵화) 협상을 다시 시작하고 외교의 길을 계속 갈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덧붙였다.밀리 의장도 "우리는 어떤 것에 대해서도 준비가 돼 있다.(We are prepared for whatever)"고 말했다.

올 연말까지 미국에 비핵화 협상의 '새로운 계산법'을 내놓으라고 요구한 북한은 지난 3일 외무성 담화를 통해 "미국이 받을 크리스마스 선물이 무엇이 될지는 미국의 결심에 전적으로 달렸다"고 주장한 바 있다.

찰스 브라운 미국 태평양공군사령관은 지난 17일 기자간담회에서 북한이 주장한 '크리스마스 선물'의 정체에 대해 미국 영토를 타격할 수 있는 장거리 탄도미사일일 것이라고 예상했다.

김용범 기자 Ecohknews@daum.net

<저작권자 © 에코환경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hot_S1N3
set_hot_S1N9
set_hot_S1N10
set_hot_S1N11
set_hot_S1N12
set_hot_S1N16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