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강원 양구, 남북체육교류협회, 12일 양구서 WIBA 세계타이틀매치 개막

기사승인 2019.10.06  05:40:23

공유
default_news_ad1

강원 양구, 남북체육교류협회, 12일 양구서 WIBA 세계타이틀매치 개막

사단법인 남북체육교류협회(이하 협회)는 12일 강원도 양구군 청춘체육관에서 여성국제복싱협회(WIBA) 슈퍼플라이급 세계 타이틀매치를 연다고 5일 밝혔다.

협회는 여성국제복싱협회의 승인을 얻어 이번 대회를 주최·주관한다.이번 대회에는 우리나라 선수 5명, 중국 선수 5명이 각각 출전한다.국내 여성 프로복서 박혜수(성산효체육관)가 나선다.

박혜수는 육상선수 출신으로 최근 7경기에서 4승1무2패를 기록하며 상승세다.박혜수는 2009년 복싱에 입문, 범아시아복싱연맹(PABA) 슈퍼플라이급 동양 챔피언에 오른 뒤 2017년 세계복싱연맹(WBF) 인터콘티넨탈 여자 슈퍼플라이급 챔피언도 차지한 바 있다.

박혜수가 이번 대회에서 세계타이틀에 성공하면 남북 선수단 가운데 남한 여자 선수단 선발이 확정된다.협회는 침체한 한국 복싱 부흥과 남북 복서 세계타이틀 동반 석권을 위해 프로젝트를 진행해 오고 있다.

▲ 남북 선수단 선발 ▲ 남북 선수단 공동훈련 ▲ 남북 선수단 프로 데뷔 ▲ 남북 선수단 세계챔피언 도전 순서로 프로젝트가 진행된다.

올해는 남북 선수단 선발, 특히 우리 측 선수단 선발에 집중하고 있다고 협회는 설명했다.지난해 12월 전주시에서 한일전을 시작으로 최근까지 고양시, 철원군 등에서 대회를 열어오고 있다.

이번 대회는 강원도, 양구군, 양구군 문화스포츠마케팅 추진위원회가 후원한다.대회는 변정일(전 WBC 세계챔피언)의 해설로 12일 오전 11시 30분부터 KBS N SPORTS가 생중계 한다.

김연수 기자 yresu777@hanmail,net

<저작권자 © 에코환경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hot_S1N1
set_hot_S1N10
set_hot_S1N12
set_hot_S1N15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