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전북 전주, 송하진 전북지사, 27일부터 영국·스위스에서 외교활동

기사승인 2019.09.26  06:41:44

공유
default_news_ad1

전북 전주, 송하진 전북지사, 27일부터 영국·스위스에서 외교활동

송하진 전북도지사가 27일부터 10월 4일까지 영국과 스위스를 방문해 외교활동을 펼친다.

25일 전북도에 따르면 송 지사와 전북방문단은 27일 영국 런던시 주영 한국대사관저에서 '한(韓)스타일 공간연출 기념식'을 연다. 한스타일은 전북의 전통을 살린 한지, 한복, 한옥, 한식 등을 일컫는다.

한국대사관저는 전주 한지와 전북 공예품 등으로 꾸며졌다.

이튿날에는 한국문화원이 주최하는 코리아축제에서 '전북의 날' 행사를 열어 한복 패션쇼, 전통예술공연, 한지공예 체험전 등으로 한국적인 멋을 알린다.또 30일에는 영국 국립복합재료센터(NCC)와 탄소 소재 실용기술의 공동 연구 개발 및 교류 협약을 체결한다.

10월 1일에는 스위스 로잔에 있는 국제마스터스대회본부(INGA)에서 사실상 전북 유치가 확정된 '2022 아·태 마스터스대회' 개최 계획에 관한 프레젠테이션(PT)을 할 예정이다.

중·장년층의 아시아·태평양 올림픽으로 불리는 마스터스 대회는 평균 참가연령이 49세로 기존 엘리트 체육 중심의 국제대회에서 벗어난 생활체육 분야 국제대회다.

송 지사는 이 자리에서 마스터스 대회기도 받는다.

박재희 jeilled@nsver

<저작권자 © 에코환경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hot_S1N1
set_hot_S1N4
set_hot_S1N10
set_hot_S1N11
set_hot_S1N12
set_hot_S1N15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