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국토부, 태양에서 온 빛과 소리, 제로에너지 음악회에 초대합니다

기사승인 2019.09.23  09:47:28

공유
default_news_ad1

국토부, 태양에서 온 빛과 소리, 제로에너지 음악회에 초대합니다

태양광 에너지만을 사용한 특별한 음악회가 국내 첫 제로에너지주택 시범단지인 세종시 로렌하우스에서 열린다.재능기부로 출연하는 독일 출신 방송인 다니엘 린데만의 피아노 연주와 더불어 입주민이 직접 참여하는 열린 음악회로 진행된다.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는, 9월 23일(월) 저녁 7시 세종시 고운동에 위치한 로렌하우스에서 특별한 음악회, <태양에서 온 빛과 소리>를 LH와 에너지관리공단과 함께 개최한다.
로렌하우스*는 국토부와 LH가 추진하고 있는 제로에너지 시범사업 중 단지형 단독주택으로 지정된 최초사업으로 ’19.2월 준공되었다.* zeROenergy + RENtal HOUSE의 합성어로 에너지 사용량이 제로에 가까운 주거공간
열회수환기장치와 태양광 등을 설치하여 냉난방·조명 등에 쓰이는 에너지량의 80% 이상을 자체 생산(에너지자립률)*하며, 이밖에 다양한 고효율설비시스템 채택으로 에너지소비량을 낮춰 혹서·혹한기를 제외하고는 실제 세대당 에너지비용 부담이 거의 없다고 한다.

* 제로에너지건축물 2등급(’19.12. 예정), 에너지효율등급인증 1+++(’18.12)
로렌하우스에서 열리는 첫 번째 음악회 ‘태양에서 온 빛과 소리’가 특별한 이유는 음악회에 필요한 음향과 조명기기, 그리고 무대장치 등을 직접 생산한 태양광 에너지만으로 운영하기 때문이다.
이번 음악회는 약 40분 동안 진행되며 독일출신 방송인 다니엘 린데만의 피아노 연주와 입주민연주 참여 등 다양한 레퍼토리로 구성된다.
또한, 음악회에 직접 참여하지 못한 국민들을 위해 국토교통부 공식 유튜브채널(www.youtube.com/channel/UC0G0Z05LATPtpUkxeOrEjOA)*을 통해 실시간 라이브 중계를 추진, 댓글 및 질의 등을 소개하고 퀴즈 이벤트를 실시하는 등 소통의 폭을 넓히게 된다.

* (‘제로에너지건축’, ‘로렌하우스 음악회’, ‘태양에서 온 빛과 소리’로도 검색 가능)
국토교통부 김상문 건축정책관은 “이번 음악회를 통해 신재생 에너지로 우리 세대의 삶이 얼마나 더 환경 친화적이고 풍요로울 수 있는지 자연스럽게 느낄 수 있을 것”이라면서, “내년 공공건축물을 대상으로 한 제로에너지건축 의무화 시행을 앞두고 제로에너지건축에 대한 인식 확산에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박무삼 기자 sam1125@daum.net

<저작권자 © 에코환경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hot_S1N1
set_hot_S1N10
set_hot_S1N12
set_hot_S1N15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